청온 여호수아 6:8~14

청온 여호수아 6:8~14
6:10 여호수아가 백성에게 명령하여 “너희는 외치지 마라. 너희 음성이 들리게 하지 말고, 너희 입으로 어떤 말도 하지 마라. 그러다가 내가 너희에게 외치라고 말하는 날에 외쳐라.” 하니,

기도: 승리를 주시는 하나님, 말씀에 순종함으로 주님이 주시는 승리를 맛보게 하옵소서.

어떤 때는 말 하지 말고 잠잠할 때가 있나보다. 억울해도, 말하고 싶어도 하나님이 말하라고 하실 때 까지 참는 게 필요한 것 같다. 말하라고 하실 때 그 때는 말 못했던 사연들, 어려운 맘들 다 해결되겠지.

설령 말못할 사정이 있어도 하나님께 맘으로 아뢰며 위로받길 바란다. 즐거운 하루 되렴.

청온 여호수아 4:15~24

청온 여호수아 4:15~24
4:24 땅의 모든 백성으로 주님의 손이 강함을 알게 하며, 너희가 여호와 너희 하나님을 평생 경외하게 하려는 까닭이다.’ 라고 하여라.”
기도 : 공의의 하나님, 우리가 하나님의 임재 가운데 살아가게 하시고, 하나님만을 경외하는 삶을 살아가게 하옵소서.

갈라져서 건너갔던 강바닥의 돌들을 꺼내서 징표로 삼고, 나중에 자손들이 물어볼때 얘기해주라고 하셨어. 우리도 하나님이 우릴 도와주신 걸 기억하며 항상 하나님을 경외하자. 경외란 건 중요한 개념인데, 존경하고 너무 좋아하지만 무서운 선생님 느낌이랑 비슷할 거 같아. 선생님께 잘보이고 싶고 하지만 내가 잘못하면 무서운, 그래서 내 행동 조심하면서 존경하는 거 비슷하게.
하나님 경외하자. 사랑하구.

그런 의미에서 7/28~ 수련회 꼭 같이가자~~^^!

청온 여호수아 4:8~14

청온 여호수아 4:8~14
4:14 그 날 여호와께서는 여호수아를 모든 이스라엘 사람들 가운데서 큰 사람으로 만드셨습니다. 이스라엘 사람들은 모세를 존경했듯이 여호수아가 사는 날 동안, 그를 존경했습니다.

기도: 우리를 사용하시는 하나님, 여호수아처럼 우리가 하나님께 순종하며 나아가게 하시고 세상 가춘데 큰 사람으로 우리를 사용하여 주옵소서.

여호수아가 하나님을 잘 따를 때 사람들이 존경했구나.
순전한 신앙을 가질 때, 세상에서도 떳떳하고, 사람들 앞에서도 당당할 수 있지 않을까? 그리고 하나님이 지켜주시고 높여주시면 무서울 게 없을것 같다.
이제 수련회가 딱 2주 남았구나.
선생님도 휴가내서 꼭 가려고 하니까 같이 가서 하나님과 더 가까이 돼서 오자.

즐거운 하루 보내렴!

청온 여호수아 4:1~7

청온 여호수아 4:1~7
4:7 너희는 그들에게 말하기를 ‘요단 물이 여호와의 언약궤 앞에서 끊어졌으니, 요단을 건널 때에 요단 물이 끊어졌으므로 이 돌들이 이스라엘 자손에게 영원히 기념이 될 것이다.’ 라고 하여라.”

기도: 임마누엘의 하나님, 하나님의 일하심에 언제나 감사함으로 살아가며 하나님을 생각하며 오늘을 살아가게 하옵소서.

요단강을 건너고, 강 바닥에서 큰 돌들을 가져와 세우게 했어. 후세에 자손들이 물어보면 요단강을 물이 갈라져 건넜다는 증거라고 하려고.
하나님의 기적도 중요하지만 그걸 오래오래 기억하는 것도 중요한것 같다. 금새 잊어버리거든. 감사할 꺼리도, 어려울 때 구해주신 은혜도..
하나님 은혜를 기억하며 살자~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렴!

청온 여호수아 6:22~27

청온 여호수아 6:22~27
6:27 여호와께서 여호수아와 함께 계셨으므로 그의 명성이 온 땅에 퍼졌다.

기도: 임마누엘의 하나님, 나와 함께 하시고, 내가 있는 곳에서 하나님 나라의 영광이 나타나게 하옵소서. 하나님의 나라가 세워지게 하옵소서.

요즘들어 회사에서 부끄럼 당하지 않게, 하나님이 내 얼굴을 들어주시길 기도하고있단다. 여기 말씀처럼 하나님이 함께계시면 땅에서도 내 이름을 높여주시겠지.
학교생활도 내 회사생활 처럼 어려운 부분들이 있겠지? 우리 모두 하나님이 함께해주셔서 믿지 않는 사람들이 무시하지 않게, 하나님 믿는 사람으로서 잘 살게, 그래서 하나님의 이름이 무시당하지 않으면 좋겠다.
그렇게 되길 기도하며, 즐거운 하루 보내렴~

청온 여호수아 6:15~21

청온
여호수아 6:15~21
6:17 성과 성 안에 있는 모든 것은 다 여호와께 바치는 것이므로 모두 없애시오. 다만 기생 라합과 그의 집에 있는 사람들은 모두 살려 주어야 하오. 이는 라합이 우리가 보낸 두 명의 정탐꾼을 숨겨 주었기 때문이오.
기도: 사랑의 하나님, 하나님께서 놀라운 일을 행하실 때 그 역사하심에 등지는 것이 아니라 동참하게 하시고, 오늘 하루도 하나님께 순종하는 하루가 되게 하소서.

어려운 일을 당했지만 라합 가족에게는 구함 받는 날이 되었구나.
이 세상의 마지막 때에도 똑같을 것 같다. 모두들 어려움 당하겠지만 라합 집에 있는 사람은 살듯이 예수님 날개 아래 있는 사람은 구해지고.. 예수님 품에 있지 않으면 라합 집 밖에 있던 사람들처럼 망하겠지.
예수님게 붙어있자. 말씀도 읽고 예배도 드리고 항상 예수님 곁에 있자.

즐거운 하루 보내렴

청온 여호수아 3:9~17

청온 여호수아 3:9~17
3:17 여호와의 언약궤를 멘 제사장들이 요단 가운데 마른 땅 위에 굳게 서 있었고, 모든 백성이 요단을 완전히 건너기를 마칠 때까지 온 이스라엘 백성이 마른 땅 위로 건넜다.

기도:전능하신 하나님, 하나님의 위대하심을 바라보며 하나님께서 일하심을 날마다 경험하며 살아가는 우리가 되게 하옵소서.

이스라엘 백성에게 다시 큰 기적을 보여주셔. 우리로 치면 한강같은 강이겠지? 그 강이 갈라져서 건너간거야. 이번에는 모세할아버지가 했던것처럼 지팡이를 내밀어서 갈라진게 아니라 찰박찰박 언약궤를 멘 제사장이 강물을 밟으니 갈라졌어. (언약궤 안엔 하나님 율법이 들어있지) 말씀이 먼저 앞서가는 시대. 우리도 먼저 말씀 듣고 읽고 일을 시작하자.

즐거운 하루 보내렴!~

청온 여호수아 3:1~8

청온 여호수아 3:1~8
3:7 여호와께서 여호수아에게 말씀하셨다. “오늘부터 시작하여 내가 너를 온 이스라엘이 보는 앞에서 위대하게 하여, 내가 모세와 함께 있었던 것처럼 너와 함께 있음을 그들이 알게 할 것이다.

기도: 우리의 힘이 되시는 하나님, 하나님과 함게 걷는 길에 승리가 있게 하시고, 말씀을 기억하며 준행하는 삶을 살게 하옵소서.

요단강 앞에서 잠시 멈춰서서 하나님이 알려주셔. 위대하게 하겠다.
그리고
3:5 여호수아가 백성에게 말하기를 “너희는 자신을 성결하게 하여라. 이는 내일 여호와께서 너희 가운데 놀라운 일을 하실 것이기 때문이다.” 하고,
하나님이 보여주실 기적 앞에서 먼저 깨끗하라고 준비하라고 해.

말씀을 넣어놓은 언약궤가 앞서가면서 요단(요르단)강 물이 갈라지게될거야. 하나님과 걷는다고 하는데, 그건 말씀 따라 걷는다는 것과 같구나.
말씀 읽고 그대로 사는, 하나님 따라 사는 우리가 되자. 성경 앱도 많고 인터넷 찾아도 많고, 말씀 꼭 읽길 바래.

즐거운 하루 보내렴!

7월 9일 돌이킬 수 없는 현실 : 네이버 블로그

http://m.blog.naver.com/thebloodofx/20161651645

 “그러나 내가 가는 길을 그가 아시나니 그가 나를 단련하신 후에는 내가 순금 같이 되어 나오리라” (욥 23:10)

분명이 우리 인생 가운데는 돌이킬 수 없는 실수들과 인간의 힘으로 어쩔 수 없는 상황들이 있다. 그때 사람들은 “차라리 나지 않았더라면” 하고 생각하고 불신앙의 그 자리에서 멈추어 버릴 때가 많다.

하지만 욥은 대속자의 살아계심을 확신하며 다시 믿음으로 일어서서 고백한다 (참조, 욥 19:25). “그러나 내가 가는 길을 그가 아시나니 그가 나를 단련하신 후에는 내가 순금 같이 되어 나오리라” (욥 23:10). 돌이킬 수 없는 현실 가운데서도 주님은 우리 앞에 계시다. 당신이 믿음으로 손을 내밀기만 하면 지금까지의 실수를 다 회복할 수 있는 새로운 길을 여신다. 대속자 주 예수 그리스도를 바라보며 다시 일어나 앞으로 달려가라.

마시면 ‘사망’·흡입도 ‘유독’…’메탄올’ 차량 워셔액, 이대로 괜찮나? – 모터그래프 모바일

http://m.motorgraph.com/news/articleView.html?idxno=9582

image

http://m.clien.net/cs3/board?bo_table=lecture&bo_style=view&wr_id=324533&page=3&spt=-20251

저는 겨울철 말고는 그냥 수돗물에 카샴푸 약간 풀어서 사용을 하고
겨울철엔 약국에서 파는 소독용알콜을 생수통 큰거 + 반통 + 카샴푸 약간정도 넣고
사용을 합니다..(영하10~20도 강추위때는 한통정도) 알콜이 한통에 천원정도라 싸기도 하죠..

그렇게 사용한지 꽤 되었는데 차에 카샴푸와 생수통 빈것만 가지고 다니면 되고
알콜은 그때그때 약국에서 구입하기 쉽고 차에 파란자국이 남지 않아서 오히려 좋더군요..

겨울에는 글리세롤을 넣어 주어야 합니다. 에탄올 혼합액은 동결되기도 합니다.

글리세롤도 약국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다. 박카스병 만한걸 1000원 정도에 살 수 있다